서산 부석사 템플스테이 소중한 인연

새와 자연 그리고 인간은 하나

부석사 템플스테이
  1. 페이스북
  2. 트위터
  3. 구글 플러스

소중한인연

seosan buseoksa
부석사(浮石寺)

seosan tour
서산 문화관광

한문학당

참가후기 남겨주세요!

소중한 인연 > 참가후기

성당에서 미사를 드리는 것처럼

부석사이메일

(숙명여대 문화교류단 강희진 학생의 소감문입니다.)


부석사에서 지낸 기간은 1박2일로 매우 짧았지만, 처음 체험해보는 일들이 많았습니다.
사찰음식부터 다도, 염주만들기...모두 처음 해보는 일들이었는데, 가장 인상이 깊었던 것은 직접 법당에서 염불을 드릴 때였습니다.

비록 성당에 다니고 있기는 하지만 항상 불교의 문화를 접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래서인지 성당에서 미사를 드리는 것처럼 절의 법당에서 염불을 드리는 모습이 아주 인상 깊었습니다.

템플스테이를 체험해봄으로써, 뭔가 엄격할 것만 같았던 스님들이나 절의 분위기에 대해서도 다시 생각할 수 있게 되었고, 앞으로는 어디서든 절을 방문하게 되면 전보다 더 친근한 느낌이 들 것 같습니다.

또한 이번 템플스테이는 외국 친구들과 함께 하였는데, 새로운 체험들을 같이 해보면서 많은 공감을 할 수 있었습니다. 비록 인원이 많아서 제대로 된 수양을 하지는 못했지만, 다음에 꼭 다시 체험해보고 싶습니다.

2012.10.14

이 게시물에 덧글쓰기
스팸방지 숫자 그림
*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새와 자연 그리고 인간은 하나